부인과

부인과 각종질환

자궁근종
자궁의 근육층을 이루고 있는 평활근에서 보이는 양성 종양을 말합니다. 자궁 내에 발생하는 위치에 따라 장막하, 점막하, 근층내 근종으로 나뉘어지는데, 특히 가임기 여성에서 가장 흔하게 발생하는 질병이며 35세 이상 여성에서 30~40%이상 나타납니다.

증상으로는 월경과다, 생리통, 부정출혈이 있습니다. 수정란의 착상과 성장 방해로 불임과 유산이 생기고 근종이 장이나 방광을 압박하면서 변비와 빈뇨가 생기기도 합니다. 자궁근종은 비록 암은 아니지만 크기와 개수, 근종이 생긴 위치에 따라 여러 가지 문제를 유발시킬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초음파 검사 등을 통하여 가능한 조기발견하고 적절한시기에 조치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치료

약물요법 - 호르몬조절요법
수술요법 - 자궁절제술, 자궁적출술, 복강경수술, 하이푸시술

자궁내막증
자궁 안에 있어야 할 내막 조직이 난소, 나팔관, 복막 등 자궁 외 다른 부위에 붙어서 자라는 질환을 말합니다.
임신시기가 늦거나, 갑자기 심해진 생리통, 월경과다, 골반통, 성교통등 불편감을 많이 느끼신다면 질환이 더 심해지기 전에 신속하게 진료를 받아보는 것이 좋습니다.

치료

약물요법 - 호르몬을 조절하는 약물이나 피임약을 사용하면 생리가 중지되고 자궁내막을 퇴화시킵니다.
수술요법 - 자궁밖의 내막조직을 수술로 절제하는 치료 방법입니다.

골반염
임질이나 클라미디어 같은 병원균이 자궁을 거슬러 올라가 골반내에 염증을 일으키는 질환입니다. 염증이 발생했을 때 제대로 치료하지 않고 방치 된 경우 발생됩니다.
골반염을 진단하기 위해서는 의사가 초음파검사로 골반에 고름이 있는지 확인하는 것과 내진 시 자궁경부를 움직이거나 자극을 주었을때 통증이 유발되고 하복부 압통이 있으면 의심할 수 있습니다. 진단에 있어서 어려움이 따를 수가 있는데 CT등과 같은 영상진단이 필요한 경우도 있습니다.

치료

골반염이 심하지 않으면 먹는약과 주사 및 질소독으로 통원치료가 가능하겠으나 고열이 동반되거나 초음파상 고름집이 있는 경우는 입원해서 항생제 치료를 받으시거나 수술이 필요할 수도 있습니다.

부인과 기본검사

자궁세포진검사(Pap smear)
자궁경부 세포진검사(Pap smear)는 자궁경부암을 조기에 진단할 수 있고, 침윤성 자궁경부암의 빈도를 낮추는데 큰 공헌을 한 검사 방법입니다. 자궁경관 입구와 질의 분비물을 채취한 후 특수한 색소액으로 염색합니다. 세포진 검사에서 이상이 발견되면 조직검사를 실시하여 확진을 하게 됩니다.

검진방법 - 성경험이 있는 여성을 대상으로 적어도 1년에 1회이상 주기적인 검사가 필요합니다. 월경이 없을 때 검사하며, 검사 전에 질세척을 하지 않습니다.
액상검사(Thin prep examination)
자궁경부 액상세포검사(Thin prep examination)는 기존 세포검사의 단점을 보완한 검사법입니다. 자궁경부에서 채취한 액체 상태의 검체에서 단층의 세포를 얻기 위한 시스템으로 막 여과법의 원리를 이용해 세포를 균일하게 분포시키는 단층 슬라이드를 제작합니다. 이는 현미경의 시야를 줄여 판독과정 오류를 줄여주며 보존액에 세포를 변성없이 100% 효율적으로 채취해 정확한 판독이 가능합니다.
인유두종 바이러스 검사(Human papilloma virus test)
인유두종바이러스에 감염되었는지를 파악하는 검사로 암으로 진행될지 여부를 체크하게 됩니다. 성적인 접촉으로 자궁경부에 감염을 일으키고, 이중 반 정도는 자궁경부암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인유두종 바이러스에 감염되더라도 대부분의 여성들은 특별한 증상이 없고, 감염 자체도 억제된 상태로 존재하다가 없어집니다. 극히 소수에서만 인유두종 바이러스가 본격적인 상피세포 내 신생물로 발전하게 됩니다.
질확대경 검사
세포진검사 후에 이상이 의심되면 어느 부위에 암의 변화가 있는지 확인하고 질확대경을 이용해 질과 자궁경부를 검사합니다. 질확대경 검사는 약 7.5배에서 40배까지 확대 되는 특수한 확대경이 있어 자궁경부를 육안으로 관찰하는 것보다 세밀하게 관찰 할 수 있습니다.
조직 검사
세포진 검사나 질확대경 검사 등으로 이상 병변이 발견되면 조직 검사하여 자궁경부암을 확진하게 됩니다.
자궁초음파
자궁근종, 자궁내막증, 자궁선근증, 난소낭종, 자궁내막증식증, 자궁내막폴립, 다낭성난소증후군, 자궁내막암, 자궁경부암 등 여러 가지 이상을 확인 할 수 있고, 임신 여부나 배란여부도 확인이 가능합니다. 자궁, 난소의 이상 유무는 6개월에서 1년에 한번 씩 정기적으로 검사하는 것이 좋습니다.
난소암검사
난소는 자궁 양쪽에 위치하고 있으며 난포를 생산하고 여성호르몬을 만드는 기관입니다. 난소암 종양의 유무를 알아내는데 초음파가 기본적으로 사용됩니다. 난소암이 발생하기 쉬운 고위험군에서 종양 발생시 CA 125 라고 하는 종양 표지 물질이 증가하므로 혈액검사를 병행하기도 합니다. 복강경 검사는 검사와 치료를 동시에 할 수 있는 장점이 있어 보편화 되고 있습니다. CT, MRI 등도 암의 전이 여부를 확인하는데 이용됩니다.
성병검사 : STD(Sexually Transmitted Diseases Testing)
성병은 성적 접촉을 통해 전파될 수 있는 염증 및 감염성 질환으로 성병검사는 성병을 일으키는 세균이나 바이러스에 감염되었는지 확인하기 위해 시행하는 검사입니다. 성병은 임질, 매독, 트리코모나스, 클라미디아, 성기 헤르페스, 성기 사마귀, 에이즈 등 종류가 다양하고 원인균이나 바이러스도 다양하기 때문에 종류에 따라 다른 방법으로 검사를 시행합니다.
상호명 : 청주미즈맘산부인과의원       대표자 : 주명식       사업자등록번호 : 301-92-14061
주소 : (361-803) 충북 청주시 흥덕구 가경로 16-2 소성빌딩
전화 : 043-237-2201~3       팩스 : 043-237-2206

COPYRIGHT ⓒ 2015 BY CJMIZMAM.COM ALL RIGHTS RESERVED.